착한` 오뚜기에 반한 소비자들 "갓뚜기 최고"


GA15958c7c5cda78.jpg


숨겨진 선행 속속 드러나 주목함 회장회사주식 물려받으며 상속세 1500억 제대로 납부

함태호 명예회장 경영철학은 "비정규직 직원 고용하지말라"네티즌 "오뚜기만 먹겠다열풍

 

 

'오뚜기 제품만 골라 사먹겠다.'

최근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서 식품 대기업 오뚜기에 대한 신뢰와 칭찬을 담은 글들이 끊이지 않고 있다. 비정규직을 거의 고용하지 않고 수천 억원대 상속세를 내는 등 미담이 계속 나오기 때문이다.

 

 오뚜기의 진정성 있는 윤리경영에 감동한 소비자들은 급기야 '갓뚜기'라는 별명을 붙여줬다. 갓뚜기는 신이라는 의미의 '갓(God)'과 오뚜기의 합성어. 새 정부 출범을 전후로 재벌 개혁, 기업의 사회적 책임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가운데 '파도 파도 미담만 나온다'는 오뚜기에 대한 찬사다.

 

오뚜기의 '노블레스 오블리주'가 주목받은 계기는 지난해 9월 창업자 고(故) 함태호 명예회장의 별세였다. 함 명예회장이 세상을 떠나면서 그간 조명받지 못했던 오뚜기의 선행이 뒤늦게 알려지기 시작했다. 가장 먼저 화제가 된 미담은 함영준 회장이 부친 함 명예회장에게 오뚜기 주식을 상속받으면서 낸 1500억원대의 상속세다.

 

지난해 9월 함 명예회장이 세상을 떠나며 남긴 오뚜기 주식은 총 46만5543주. 오뚜기 전체 주식의 13.53%로 금전적 가치는 당시 주가 기준 3500억원에 달했다. 

상속세·증여세법에 따르면 30억원 이상의 상장 주식에 붙는 증여세는 50%다. 약 1500억원을 세금으로 내놔야 한다는 얘기다. 오뚜기의 선택은 분명했다. 함 회장은 1500억원가량의 상속세를 5년에 걸쳐 분납하기로 하고 지난해 12월 주식 전량을 상속받아 최대주주 자리에 올랐다. 

'사람을 비정규직으로 쓰지 말라'는 함 명예회장의 경영철학도 뒤늦게 화제가 되고 있다. 비정규직이 넘쳐나는 요즘 세태와 확연히 대조된다.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지난 1분기 분기보고서 기준 오뚜기의 전체 직원 3099명 중 36명만이 기간제 근로자로 비정규직 비율이 불과 1.16%에 그친다. 

전반적으로 식품업계는 비정규직 비율이 낮지만 마트에 파견하는 시식 사원까지 정규직으로 고용하고 이를 회사 차원에서 적극적으로 알리지 않고 있었다는 점이 진정성 있는 모습으로 여겨지며 '착한 기업' 이미지에 일조했다.

 

활발한 사회공헌활동은 오뚜기에 대한 소비자들의 신뢰를 높였다. 특히 '왼손이 한 일을 오른손이 모르게 하라'는 철학이 감동을 더했다. 함 명예회장은 생전인 2015년 11월 315억원 규모의 오뚜기 주식 3만주를 사회복지단체 밀알복지재단에 기부했다.

 

남몰래 진행한 개인적인 기부였지만 금융감독원에 보유 주식 감소 내용을 보고한 내용이 알려지면서 자연스럽게 미담이 전해졌다. 그는 1992년부터 한국심장재단을 통해 4242명의 선천성 심장병 어린이들에게 새로운 생명도 선물했다.

 

도움을 받은 아이들이 자라서 함 명예회장의 사후 그를 기리는 모습이 조명되면서 오뚜기의 꾸준한 선행이 다시 한번 회자됐다. 

최근 알려진 석봉토스트와의 사연은 10년 만에 선행이 알려진 희귀한 사례다. 2000년대 초 서울 무교동에서 노숙자들에게 하루에 토스트 100개를 나눠주며 유명해진 김석봉 석봉토스트 사장이 "오뚜기가 어려운 이웃을 위해 자신에게 소스를 무상 제공했다"는 사실을 자서전에 소개하면서 '나눔과 양심의 자본주의' 대표 사례로 알려졌다.

 

소비자 입장에서 생각하는 모습을 보인 점도 오뚜기의 평판을 높인 원동력이었다. 지난해 최순실 사태 이후 정부가 손을 놓은 사이에 라면 등 식품 가격 인상이 줄을 이었지만 오뚜기는 '가격 동결'을 선언했다. 2008년 100원 인상 이후 10년째 가격을 유지하고 있는 것이다. 

오뚜기 관계자는 "가격 인상 요인은 많았지만 라면 등 서민 물가에 직결되는 식품값을 일제히 올릴 경우 가계 부담이 커질 수 있다고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오뚜기는 지난해 사상 첫 매출액 2조원을 달성하며 소비자들의 성원에 걸맞은 성과를 거뒀다. 히트상품 '진짬뽕'의 약진 등도 보탬이 됐지만 진짜 힘은 '오뚜기 상품 구매운동'까지 불러일으킨 모범적인 윤리 경영에서 나왔다는 게 대내외적인 평가다.

 

미국의 평판관리 전문가 찰스 폼브런은 기업 평판의 핵심 구성 요건으로 △사회적 책임 △비전과 리더십 △재무 성과 △근무환경 △제품·서비스 △감성적 공감을 꼽는다. '갓뚜기 열풍'을 만든 원인 역시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모습과 소비자들의 감성적 공감을 이끌어내는 진정성에 있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165 구멍 보이자마자 gif file 정베장 2017-07-25 96  
164 성형 그후... file 정베장 2017-07-12 75  
163 버스 사고 또 터졌네요 file 정베장 2017-07-11 49  
162 오늘자 경부고속 사고영상 ㅎㄷㄷㄷ file 정베장 2017-07-09 62  
161 대륙의 쿨가이 file 정베장 2017-07-09 42  
160 눈 싸움 레전드 file 정베장 2017-07-08 38  
159 하늘천따지가마솥에누릉지 file 정베장 2017-07-08 34  
158 컬러 프린터의 중요성 file 정베장 2017-07-06 37  
» 착한` 오뚜기에 반한 소비자들 '갓뚜기 최고' file 정베장 2017-07-02 19  
156 기레기, 김정숙 여사 패션에 '美상징하는 옷 선보였다면…아쉬움도' file 정베장 2017-07-02 22  
155 일본의사의‥충격적고백 file 정베장 2017-06-30 48  
154 어이가 없내 file 정베장 2017-06-29 25  
153 독자와 싸우는 한걸레 file 고추 2017-06-27 24  
152 10알 역시 일베 file 막순이 2017-06-26 25  
151 참 이걸 어떻게 생각해야 ... file + 1 형아 2017-06-26 52  
150 중국에서 진시황보다 더 대접받는 인물 file 만사마 2017-06-24 27  
149 자유한국당 5행시 최고의 작품 file 홍콩아줌마 2017-06-24 17  
148 펌)그알 사건 첫 공판 후기(혐주의) file 만사마 2017-06-23 18  
147 경찰을 공포에 떨게한 사건 file 샤브샤브맛나 2017-06-23 18  
146 2014년 심각한 일본 상황 file 만사마 2017-06-23 25  
145 천명 ㅎㄷㄷㄷㄷㄷㄷ file 만국기펄 2017-06-21 18  
144 잘가라 BBQ file 홍콩아줌마 2017-06-20 17  
143 이분 무슨생각을 ...? file 홍콩아줌마 2017-06-19 17  
142 아이고 김여사들아 file 홍콩아줌마 2017-06-19 21  
141 공정위, 치킨가격 올린 BBQ 15일부터 조사 착수 file akstkak 2017-06-16 10  
140 한걸레.......절대 김정숙 여사라 할 수 없다 file 마무리 2017-06-14 16  
139 김빙삼옹 트윗 file 효돌이 2017-06-14 16  
138 세계의 살인마들의 특징.. file 홀릭 2017-06-13 20  
137 연봉 10억을 줘라 이것들아 file 가시나야 2017-06-12 17  
136 선생님과의 카톡 file 군발이 2017-06-11 26  
135 아무대나 담배꽁초 버리지 마세요 file 홍콩아줌마 2017-06-10 17  
134 기본료 폐지되는군요 file 만도리 2017-06-10 17  
133 이것슨 .... file 갈코리 2017-06-07 18  
132 참 내가 살다살다 고기한테 ㅠㅠ file 갈코리 2017-06-07 15  
131 [펌] 성재기가 죽은 진짜이유.....JPG file 샤만다 2017-06-07 33  
130 메갈리안 손 모양의 유래로 추정되는 사진 file 샤만다 2017-06-07 23  
129 아이에게서 한눈팔면 안되는이유 file 갈코리 2017-06-06 15  
128 쪽발이 아이돌의 다양한 팬 관리 방법 file 존만이들 2017-06-04 13  
127 참 어머니란.... file 존만이들 2017-06-02 17  
126 52킬로 file 존만이들 2017-06-02 15  
125 구글이 일베를 버렸을까, 일베가 검색을 막았을까 file 존만이들 2017-06-02 13  
124 철컹철컹 file 존만이들 2017-06-01 35  
123 팬들 갑자기 욕하고 나감 ㅋㅋㅋ file 시라소리 2017-06-01 27  
122 이대 작살 ㅋㅋㅋㅋ file 시라소리 2017-05-31 17  
121 아무튼 존나 이상해 file 파고다공원식당 2017-05-31 17  
120 구글 검색서 '일베' 밀린 이유…저질 콘텐츠 때문? file 파고다공원식당 2017-05-31 12  
119 자유청년연합 대표 장기정 검찰송치 file 갈구냐 2017-05-30 7  
118 평창올림픽 숙박시설 가격.JPG file 헐리옷 2017-05-30 14  
117 [펌] 아내를 보낸지 벌써 5개월이 훌쩍.... file 시라소리 2017-05-28 22  
116 [심장주의] 오토바이 사고.gif file 헐리옷 2017-05-28 21  
115 대한민국 네티즌 수사대 클라스 file 헐리옷 2017-05-27 19  
114 나는 그냥 폼만 잡았을 뿐이다 file + 1 만국기펄 2017-05-25 23  
113 데일리문 호외입니다. file 호식이두마리 2017-05-21 11  
112 SBS 기자 클라스......jpg file 말갈족 2017-05-20 16  
111 어뢰의 실제 속도.gif file 정베장 2017-05-20 16  

event

Top

XE Login